천국의 밥상

2 CORINTHIANS 4:18



여전히 볼품없고 가난한 나를 기억하여

집에 초대해 시간과 마음을 담아 음식을 대접해준

샛별누나, 성길이형, 그리고 동곤이형


.

.

.


음식에는 영혼을 위로하는 능력이 있다

천국에는 늘 잔치가 열리고, 잔치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은 음식이라던 팀 켈러 목사님의 글 한자락이 기억난다

고로 정성스레 준비된 음식에는 하나님의 속성이 깃들어있는 것이다


천국의 밥상이라고 표현하기에 합당했던 음식들 앞에서

나는 마음 속으로 울었다


감사, 그리고 또 감사..

이미지 맵

jadon

2 CORINTHIANS 4:18

    '낙서장' 카테고리의 다른 글